아무래도 예전보다는 제 개인적인 시간 좀 부족하고, 여유도 없다 보니니 사진 찍으러 이곳 저곳 많이는 못 다닌 것 같네요. 

해외로는 크로아티아 여행을 다녀오면서 D750으로 정말 많은 사진을 담아왔고, 

마음에 드는 사진들도 상당히 많이 담았다고 개인적으로는 생각하고 있는데요. 

하지만 D750으로 담은 국내 곳곳의 사진들을 정리해보려고 하니 생각보다는 많은 곳을 다니진 못한 것 같다는 느낌이 드네요. 

아무래도 풍경 사진을 좋아하는 저에게는 겨울은 가능하면 빨리 지나갔으면 하는 계절인가 봅니다~ㅋㅋㅋ



D750으로 담은 사진들을 보니 여러 장소를 많이 못다녀서 그렇지~~ 그래도 담을 사진들을 돌아보니 

누가 뭐래도 제 개인적으로는 참 마음에 드는 사진들이 많은것 같습니다. 

예전에는 무식하게 있는 장비 없는 장비 다 들고 가서 사진을 담았던 때도 있었죠~ 

이때가 열정적이었다고 하면 분명 지금은 그때 만큼의 열정은 좀 덜해진것 같긴 합니다~ㅋㅋㅋ 

그래도 사진찍는게 아직도 가장 즐거운 취미지요~~~ 근데, 제가 부담없이 가볍게.....그냥 저기 한번 다녀와야겠다라고 

꼭 무조건 대박 사진을 담아와야겠다라은 생각은 좀 줄이면서.....

물론 갔는데 대박 날씨를 만나서 대박사진을 담아오면 더욱 좋을것 같긴 합니다~ㅋㅋ  

암튼 예전보다 사진 욕심이 좀 덜해지면서~~~~ 멋진 사진을 담는 것도 중요하지만, 

사진자체를 찍으러가는것에 만족하게 되지 않았나라고 스스로 위로해봅니다~



이렇게 변화가 된 계기는 아무래도 D750을 사용하면서 부터인것 같습니다. D750에 24-70 렌즈만 가지고 대부분의 사진을 찍었거든요. 

24-70렌즈 밖에 없어서 그런것도 있지만, 제가 워낙 표준화각의 렌즈를 좋아했고 제가 찍고 싶은 사진을 담고....

담아와서 보정하는데 D750의 성능은 전혀 부족함이 없었거든요. 게다가 다른 풀프레임에 비해서 작고 가벼우니 

예전에 장비 바리바리 싸들고 다닐때보다 몸도 가볍게 다닐 수 있으니 사진찍으러 가는과정도 부담되지 않고 

편해졌던것 같습니다~  그럼 그동안 국내여행을 하면서 담았던 사진들과 D750의 주요기능 보여드릴께요~


 



화소

 

요즘 3,000만대 화소 5,000만대 화소의 DSLR 들도 있지만, 2,432만 화소는 절대 부족한 수준이 아닙니다.

어차피 웹에 올릴 정도라면 리사이즈를 해야하니까요~

큰 화소 DSLR은 장점은~~ 크롭에도 유리하고 대형인화에도 유리히지만

취미로 사진찍는 저에게는 2천만 화소대도 충분합니다~~ 대형인화 할 일은 그렇게 많지 않자나요~ ㅎㅎㅎ

 


AF 시스템과 연사

 

제가 몇년전에 사용했던 300만원 이상의 풀프레임 DSLR이 연사속도가 아마 4연사가 안되는 수준이었고,

AF 포인트 역시 몇개 되지도 않았습니다.  D750을 처음 사용할때 가장 놀란점이....

보급형 풀프레임 DSLR AF 포인트도 많고 연사속도도 빠르다였습니다.

제가 찍는 사진들이 연사속도에 그렇게 큰 영향을 받는 사진들이 아니라서

5연사만 되도 충분하다 느끼는데 6.5연사가 되니까~ ^^

 


틸트 LCD 모니터


틸트 LCD 모니터가 되는 카메라는 다양한 사진들을 편하게 담을 수 있게 해줍니다.

예전에 틸트 LCD 가 없는 DSLR 을 사용할때는 로우앵글 촬영할때 그냥 보지않고 땅바닥에 두고 찍거나

아님 바닥에 엎드려서 촬영해야 했죠. 마음에 드는 사진을 얻으려면 얼마나 여러장을 찍었어야 했는지~~ㅎㅎ

근데 틸트LCD가 되니 그럴일이 전혀 없어져서 너무 좋죠~ㅋㅋㅋ

늘 그냥 눈높이의 사진을 담다가 땅바닥에 붙어서 로우앵글 사진을 담아보면 그 느낌이 상당히 다릅니다~ㅋㅋㅋ

 


경량화된 바디


DSLR 성능이 아무리 뛰어나고 그렇다고 하더라도 너무 무거우면 부담되죠~~

오래 들고 사용하면 손목이 아플정도인데, D750은 다른 풀프레임 DSLR에 비해 가볍고 작은편입니다.

여자분들이 사용하기에도 무게부담이 덜하죠~~ㅎㅎ

 


하이라이트 중점 측광


이게 사용하다보면 너무 편한 기능 중에 하나인데요~

노출차가 큰 상황이거나 무대 공연사진을 찍는 경우라면 사진에 화이트홀이 생기는 경우가 있자나요.

근데 하이라이트 중점 측광으로 사진을 촬영하면 스팟측광으로 가장 밝은 부분을 찍고나서 촬영한것처럼 되는거죠~

스팟측광이라면 조명이나 노출상황이 바뀔때마다 스팟을 찍고 촬영을 해야하지만

하이라이트 중점 측광으로 촬영하면 알아서 가장 밝은 부분을 찾아서 그곳을 기준으로 측광을 해주니

화이트홀이 생기는 사진들이 발생할 확률이 굉장히 적어지죠~


 


▲ 이촌 한강공원에서 담은 보리밭 풍경입니다. 이때가 D750으로 사진을 담던 초기였던것 같네요~ 

<D750 - F 2.8 - 1/2500초 - ISO100 - 초점거리 58mm>


  


▲ 황금빛 보리밭에 정말 홍일점으로 있던 붉은 양귀비 

<D750 - F 2.8 - 1/2000초 - ISO100 - 초점거리 70mm>



  

▲ 양귀비가 전국 곳곳에 피던 시즌이었던것 같은데~~ 멀리갈 수 있는 상황은 아니여서

하늘공원에도 양귀비가 있다고 해서 찾아갔던걸로 기억이 나네요~ 근데 좀 늦었는지 꽃도 별로 없고 시드는 시점이었네요~ ㅠㅠ

<D750 - F 2.8 - 1/1600초 - ISO100 - 초점거리 62mm>


  


▲ 그냥 가볍게 카메라 하나 달랑달랑 들고 공원 돌아다니면서 사진을 담기도 했었네요~

서울숲에서 반영과 함께 담은 모습인데 이런사진 담을때 틸트 LCD가 있으니 어찌나 편하던지....

예전에는 길바닥에 엎드려야 하나.....좀 챙피한데.....이런 고민을 했었는데...

이제 그럴 필요가 없죠~ㅋㅋㅋ 

<D750 - F 11 - 1/80초 - ISO220 - 초점거리 24mm>


  


▲ 남한산성 서문에서 배려보는 서울의 모습입니다.

이곳은 날씨의 영향을 굉장히 많이 받는곳이죠~~ 시정거리가 굉장히 중요한 곳인데....

요즘처럼 미세먼지~ 황사가 심할때는 제대로 멋진 모습을 보기 어렵습니다~

<D750 - F 11 - 1/50초 - ISO100 - 초점거리 24mm>


  


▲ 사진찍는 취미를 가진 후 여러번 다녀온 남한산성인데, D750으로 사진을 찍을때가 가장 멋진 모습을 만났네요~~~

하늘의 구름과 빛 등 모든게 기가막혔던것 같습니다.

 <D750 - F 11 - 5초 - ISO100 - 초점거리 27mm>


  


▲ 아무래도 노을, 야경사진을 촬영한 이후에는 보정이 거의 꼭 필요하다고 생각을 하는데요~

촬영 후, 보정을 할때보면 암부도 깨끗하게....노이즈도 없이 보정이 되는게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D750 - F 11 - 5초 - ISO100 - 초점거리 58mm>


  


▲ 제가 담은 남한산성의 노을과 야경 중에는 D750으로 담았을 때가 베스트였네요~

<D750 - F 11 - 5초 - ISO100 - 초점거리 38mm>


  


▲ 제주도로 출장을 갔을때 휴가를 하루내고 이곳저곳 다니면서 사진을 담았을 때였습니다~

제주도에도 메밀밭이 있다고 해서 다녀왔었죠~~

<D750 - F 11 - 1/250초 - ISO100 - 초점거리 62mm>


  


▲ 메밀밭을 돌아다니다 보니 사람들이 엄~~청 많더군요~ 사람 피해서 몇컷 담을 수 있었네요~ 

<D750 - F 2.8 - 1/4000초 - ISO100 - 초점거리 70mm>


  


▲ 제주도에서 곳곳에서 일출을 보고 사진을 담았지만, 백약이는 이번이 처음이었네요~

날씨가 그리 좋지는 않아서 조금 아쉽네요~

<D750 - F 11 - 1/40초 - ISO100 - 초점거리 60mm>


  


▲ 제눈에는 성산일출봉이 희뿌옇게 보이긴 하는데....첨 보시는 분들은 어디있나 하실것 같네요~ㅋㅋ


위의 사진과 같은 상황으로 사진을 찍을때 D750의 장점이 돋보이는것 같습니다.

보통, 이렇게 노출차가 심할때는 보정이 가장 쉬운 방법일 것 같습니다.


예전에 쓰던 DSLR의 경우 이럴때 하늘을 중심으로 측광을 하고 촬영합니다. 그럼 인공조명 하나 없는 땅부분은

시커멓게 나올꺼에요. 그럼 보정을 통해서 밝게 만드는데....짜글짜글하고 컬러노이즈도 발생하면서 밝아지는게 문제인거죠~

그럼 노이즈리덕션을 할것이고.....그럼 노이즈 없애면서 디테일도 함께 줄어들것이구요~~~


근데, D750을 똑같이 촬영하고 똑같이 보정을 하는데 노이즈가 없이 깨끗하게 암부가 밝아집니다.

그러니 노이즈를 없애는 작업을 별도로 하지 않으니 디테일도 유지시킬수 있고 좋은거죵~~~

<D750 - F 11 - 1/100초 - ISO100 - 초점거리 70mm>

  



▲ 중급기 임에도 AF 성능이 전혀 부족하지 않았습니다~ 

갑자기 뛰면서 이동하는 동물을 순식간에 초점잡아서 촬영할수도 있었거든요~

<D750 - F 2.8 - 1/4000초 - ISO100 - 초점거리 70mm>


  


▲ 제주도 세화해변의 모습

<D750 - F 8 - 1/640초 - ISO100 - 초점거리 24mm>


  


▲ 당산봉에서 내려보는 차귀도의 모습

<D750 - F 11 - 1/320초 - ISO100 - 초점거리 38mm>


  


▲ 이호테우해변의 말모양 등대~

<D750 - F 4 - 1/3200초 - ISO100 - 초점거리 42mm>


  


▲ 꼭 담고 싶었던 사진중에 하나가 이곳이었걷느요. 서울숲 공원에 단풍이 들때 거울연못에서 역광 사진을 담는거였는데

거울연못에 물이 없었네요~ ㅡㅡ

<D750 - F 2.8 - 1/1600초 - ISO100 - 초점거리 24mm>


 

 

▲ 단풍이 든 서울숲 공원을 걸으며 빛이 좋은곳을 찾아서 사진을 담았었네요~

<D750 - F 2.8 - 1/400초 - ISO100 - 초점거리 70mm>


  


▲ 동네에서 멀지 않은곳에 야경으로 유명한 포인트가 있어서 이곳에서 노을과 야경의 모습을 타입랩스로 담았었네요~<D750 - F 11 - 10초 - ISO100 - 초점거리 24mm>






<D750 - F 11 - 1/80초 - ISO100 - 초점거리 32mm>





* 해당 포스트는 ‘근우’ 님이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Nikon Blog 2017.06.05 11:00
  • 해운대 갈매기 2017.06.06 19:24 신고 ADDR EDIT/DEL REPLY

    와... 무슨 사진이.. 이렇게 예술적인가?
    대단하시네요.... 정말...

    • Favicon of http://nikonblog.co.kr BlogIcon Nikon Blog 2017.06.07 10:05 신고 EDIT/DEL

      해운대 갈매기 님도 많이 연습하시면 충분히 찍으실 수 있을 거라고 생각됩니다! 감사합니다. :)

  • 포항 2017.07.13 20:32 신고 ADDR EDIT/DEL REPLY

    D750.. 써보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nikonblog.co.kr BlogIcon Nikon Blog 2017.07.13 20:35 신고 EDIT/DEL

      포항 님, 제품 체험은 오프라인 매장에서 가능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nikon-image.co.kr/nikonshop 참고하세요! 관심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