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오랜 전쟁과 내전으로 상처가 참 많은 국가입니다.

지금도 여전히 테러와 전쟁의 공포로 극심한 아픔을 겪고 있는 그곳에, 

다큐멘터리 감독 안재민 작가님이 다녀오셨다고 합니다.  

평창 동계 올림픽 공식 기록 영화의 촬영차, 아프가니스탄에 방문했다고 하는데요~

지금 바로 감독님이 다녀오신 바미얀 (Bamiyan)으로 떠나볼까요?



 

D5 / 초점거리 32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320초 / 조리개 F6.3



짜여있는 콘티에서 움직이는 것이 아닌, 다큐멘터리

순간순간 상황에 맞는 적절한 대응과 융통성이 많이 필요한 영역인데요. 

아직 전쟁으로 자유롭지 못한 그곳에서 촬영을 하기란 쉽지 않았을 테죠.


 


D5 / 초점거리 62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320초 / 조리개 F11



 

D5 / 초점거리 58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320초 / 조리개 F11



하지만 광활하고 웅장한 풍경을 만났고


 



D5 / 초점거리 32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250초 / 조리개 F5



해맑은 아이들의 모습을 담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절대 화난 것이 아니라고 합니다. ^^;)


 


D5 / 초점거리 24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200초 / 조리개 F2.8


 


D5 / 초점거리 45mm / ISO 100 / 셔터스피드 1/160초 / 조리개 F4



불안한 현재의 환경이 이 아이들의 순수한 마음까지 앗아가지 않길 바라며,

몸과 마음, 모든 것에 평온의 시간이 빨리 찾아오길 바랄 뿐입니다.


“내가 천재가 아니라는 걸 알았을 때부터 정말 많은 노력을 했다”라는 안재민 감독님.

위험을 감수하면서까지 다큐멘터리 촬영에 매진하는 감독님의 뜨거운 열정도

니콘과 함께 오래도록 함께 하길 바랍니다.



by Nikon Blog 2018.04.10 11:00
  • jk.sunshine 2018.04.12 15:46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이들이 참 맑아서 다행이네요 :D

  • fesoub125 2018.04.13 10:10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이들이 참 순수해보이네요 ㅎ

  • yoiwbe 2018.04.13 10:13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이들의 순수한 모습을 간직할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 ienbwoi 2018.04.18 09:54 신고 ADDR EDIT/DEL REPLY

    색다른 느낌이네요 처음보는 경관이에요

  • nwoiek 2018.04.18 09:55 신고 ADDR EDIT/DEL REPLY

    영화에서나 보던 풍경인거 같은데 꼭 상황이 좋아졌으면 좋겠어요

| 1 2 3 4 5 6 7 8 9 ··· 28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