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로 비가 오락가락하더니

반짝 비추는 해가 무덥게 느껴지는 7월.

현대식 한옥과 근대식 건물들이 모여있어

예스러움을 가졌지만 북촌보다는 친근한

서촌을 향해 발걸음을 옮겨보았습니다.



<서촌 나들이, 브런치 카페 ‘슬로우 레시피’>




D850 / 14mm / 1/15s / ISO 80 / F2.8



경복궁역 4번 출구로 나와 경복궁 담장길을

걸어 올라가다 보면 ‘보안 여관’이라고 적힌

허름한 여관 간판을 마주하게 되는데요.


이곳은 2004년까지 영업을 했던

여관으로 서정주, 이중섭, 이상 등

유명한 작가들이 묵었던 장소라고 합니다.

현재는 여관이 아닌 예술 작품을

전시하는 갤러리로 운영되고 있답니다.




D850 / 14mm / 1/160s / ISO 2000 / F2.8



그냥 지나칠 수 없는 분위기와

‘유쾌한 뭉툭’이라는 독특한 전시 타이틀에

이끌려 보안 여관을 방문해 보았는데요.


입구를 지나 안으로 들어서니 당장이라도

무너질 것처럼 뼈대만 남은 기둥들 사이로

하나 둘 작품들이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D850 / 14mm / 1/160s / ISO 640 / F2.8


 


D850 / 14mm / 1/160s / ISO 1400 / F2.8



여관으로 사용되었던 공간이기에

작품을 감상하기 위해선 좁은 복도를 따라

자리 잡고 있는 방들을 확인해야 했는데요.

방마다 자리한 작품을 찾아보는 재미가

쏠쏠했던 전시회였습니다 :D




D850 / 14mm / 1/160s / ISO 180 / F2.8



보안 여관에서 전시회를 다 보셨다면

2층 브릿지를 통해 카페와 책방, 갤러리

그리고 게스트하우스 등으로 이루어진

문화공간 보안 1942로 이동해보세요!


책방의 큰 창을 통해 바라볼 수 있는

경복궁 담벼락 풍경은 카메라 셔터를

누르게 만드는 멋진 피사체가 됩니다.


 


D850 / 50mm / 1/1250s / ISO 64 / F1.8


 


D850 / 50mm / 1/800s / ISO 64 / F1.8



슬로우 레시피를 향해 발걸음을

옮기다 보면 오래전부터 건축 규제로

개발이 더디게 이루어지다 최근 몇 년,

주목받는 지역이 되며 새로운 풍경들을

만들어가고 있는 서촌을 마주하게 됩니다.


오래된 건물들과 현대의 건물들이

한곳에 어우러져 시공간을 초월한 듯한

느낌을 전해주고 있는데요!


화려한 무언가는 없지만 소소하게

하루를 보내며 촬영하기 좋은 서촌이라

출사지 자체로도 매력적인 장소입니다.




D850 / 14mm / 1/8000s / ISO 800 / F2.8

 



D850 / 50mm / 1/500s / ISO 64 / F1.8



소박한 서촌에 어울리는 심플한 디자인과

아기자기한 감성의 카페, 슬로우 레시피.


슬로우 레시피의 외관처럼 매력적인

외관을 자랑하는 카페를 촬영할 때는

한 프레임 안에 보다 넓은 범위를

담을 수 있는 광각렌즈를 사용하세요!


광각렌즈가 주는 왜곡이 부담스럽다면

건축물 또는 인테리어 촬영에 적합한

PC 렌즈를 사용하는 것도 좋답니다.


[PC NIKKOR 19mm f/4E ED 바로가기]




D850 / 17mm / 1/60s / ISO 400 / F2.8


 


D850 / 14mm / 1/200s / ISO 400 / F2.8



생각보다 넓었던 카페는 흰색의 벽과

원목 그리고 통일성 없는 테이블들과

의자들로 인테리어 되어 있었어요!


또한 내부 구획이 잘 나누어져 있어서

프라이빗한 느낌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D850 / 50mm / 1/160s / ISO 400 / F1.8


 


D850 / 50mm / 1/800s / ISO 400 / F1.8



심플한 인테리어와는 다르게 내부의

소품들은 친근하면서도 빈티지했는데요.

작은 엽서들과 쌓인 책 그리고 재봉틀까지.

‘감성’이라는 단어에 어울리는 콘텐츠들이

한 곳에 가득 모여진 느낌이었습니다.




D850 / 50mm / 1/1000s / ISO 400 / F1.8


 


D850 / 50mm / 1/500s / ISO 400 / F1.8



금강산도 식후경! 카페 슬로우 레시피의

메인 메뉴인 팬케이크 세트가 나왔습니다.


음식 사진 촬영 시에 위에서 바라보며

음식의 전체적인 모습을 카메라에 담으면

더 풍부한 음식 사진이 연출되곤 하는데요.


식욕을 자극하는 사진을 촬영하고 싶다면,

아웃포커싱을 활용하여 음식의 한 부분을

강조하거나 음식을 건드려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좋습니다.




D850 / 50mm / 1/200s / ISO 400 / F1.8



무더운 여름, 시원한 물놀이도 좋지만

가끔은 마음에 여유를 주는 조용한 곳으로

떠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인 것 같습니다.


서울 한복판, 조용히 거닐며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서촌에서 시간여행을

경험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니콘과 함께한 2018년 7월의

온더로드를 마치겠습니다 :D



by Nikon Blog 2018.07.30 11:00
  • 우재 2018.07.30 20:59 신고 ADDR EDIT/DEL REPLY

    여름이라 어울리지 않는 말일 수도 있지만
    슬로우레시피 매우 따뜻해지는 공간입니다




어느 추웠던 겨울날


감성 터지는 거리 서촌 골목길


with
니콘 DSLR D7200




영하 14, 오랜만에 찾아온 한파에 서울이 꽁꽁 얼어버린 어느 추운 겨울날


저는 니콘 DLSR D7200 과 함께 출사를 떠났답니다



추워도 너무 추운 날씨에 렌즈를 갈아 끼우기 어려울 듯 하여 광각에서 망원까지 커버가 가능한


AF-S DX NIKKOR 18-140mm f/3.5-5.6G ED VR
렌즈를 마운트 해서 말이죠





추우니 배도 고프고 ' 금강산도 식후경 ' 이라는 속담도 있듯,


굶주린 배부터 해결해봅니다. + 라는 곳인데 나름 서촌 골목길 맛집?




제가 주문한 메뉴는 새우튀김 카레덮밥(?) 가격은 \7,500


니콘 D7200은 풍부한 계조 표현과 정확하고 선명한 색 재현력 덕분에


이렇게 음식사진을 맛깔나게 찍을 수 있답니다.





배도 든든하게 채웠으니 이제 감성 터진다는 골목


서촌 골목길을 한번 걸어볼 생각입니다.





DSLR 입문용으로 좋은 니콘 D7200 과 함께! ㅎㅎ


앞서 말씀드린 대로 오늘 사용한 DSLR 렌즈는 NIKKOR의 
18-140 줌렌즈 입니다!





너무나도 추운 날 자연스레 발걸음이 빨라지지만


중간 중간 우리들의 걸음을 멈추게 하는 곳들이 많은 서촌 골목길이였습니다.


그릇가게 앞에서 발걸음을 멈춘 딸소





누가 그랬나요? 겨울은 예술가라고..



시베리아를 방불케 하는 추운 날씨는


이날 영업을 하지 않던 헌책방의 유리에 이렇게 예쁜 그림을 그려두었네요!




접사렌즈가 아니었음에도..


이렇게 디테일하게 성애의 모습을 카메라로 담아 볼 수 있었습니다.


너무 예쁘지 않나요? ^^ 





길가에 켜켜이 쌓여있는 나무들을 보니


갑자기 겨울캠핑이 가고 싶어졌습니다.





서촌 골목길을 따라 계속 걸어 올라오니마을버스 9번의 종점이 나왔어요!



그 위로 등산로가 보였는데 등산로 입구에


있는 작은 계곡이 이렇게 꽝꽝 얼었더라고요.




미니 폭포도 있었는데 ...





니콘 DSLR D7200 에 있는 미니어처 효과를 사용해서 변환해보니


뭔가 거대한 폭포를 멀리서 찍은 거 같은 느낌 나나요? ㅎㅎ

MENU >
수정메뉴 > 미니어처 효과








물이 흐르다 그대로 굳어버린 모습 !





이 얼음 한번 사진으로 담아보겠다고 ㅎㅎ

열정의 마린블루 ㅋㅋㅋ





꽝꽝 얼어버린 연못 위에 부들이..





긴 타원형의 소세지를 닮은 모양의 


요거는.. 씨가 뭉쳐있는 거랍니다 !




외부의 충격에 푸드드 ~ ㅎㅎ


씨가 떨어져 나가는 거죠 ~





몇몇 부들은 이렇게 이미 이런 모습


사진 참 디테일 하게 잘 나왔죠 ?





광학식 로우패스필터를 제거,


보다 선명하고 사실적인 고화질 이미지를 얻을 수 있는 니콘 D7200 덕분이랍니다!





접사렌즈가 아니었음에도..


이렇게 디테일한 사진이 가능한 이유죠!








서촌의 인기 작업실


'
미술관 옆 작업실 '






구수한 빵 냄새에 이끌려 무작정 들어온 서촌의 한 빵집 !


사진에 관심이 많은 주인 아저씨에게


니콘 DSLR 카메라 D7200 자랑 잔뜩하고


케익 하나 사서 나왔어요 !





어릴 적 추억의 오락기들이 가득한


아날로그 감성이 묻어나는 오락실 !


안은 개 따뜻하다네요 ! ㅎㅎㅎ






너무나 추운 겨울 어느 날이라..


더 이상의 골목길 탐험은 무리 ㅠㅠ


종로를 상징하는 종모양 캐릭터도


이렇게 마스크를 하고 있던 겨울 날이었습니다.


담에 다시 가서.. 니콘 DSLR 카메라 D7200으로 서촌의 감성 터지는 모습들 담아올게요 !



 * 해당 포스트는 '마린블루'님이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 

by Nikon Blog 2016.12.16 10:00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