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콘 DSLR D7500 - 단렌즈로 느낌 있는 사진 찍어보기



안녕하세요? 여행블로거 자유분방입니다. 오늘은 '단렌즈로 느낌 있는 사진 찍어보기'라는 주제를 통해 찾아뵙게 되었습니다. 

니콘의 경우 상당히 많은 렌즈군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선택의 폭이 상당히 넓습니다. 


니콘 AF-S DX NIKKOR 16-85mm 렌즈를 선호하여 자주 사용하지만, 

특정 상황이나 찍고 싶은 사진에 따라서 단렌즈도 따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DX 포맷인 D7500에 어울리는 단렌즈인 "AF-S DX NIKKOR 35mm f/1.8G"렌즈와 함께

이번 포스팅을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AF-S DX NIKKOR 35mm f/1.8G



AF-S DX NIKKOR 35mm f/1.8G 렌즈는 니콘 DX 포맷 단 초점 렌즈로, 

소형 SWM을 탑재하여 정숙하고 고속 AF 촬영이 가능하며, 단 초점 렌즈만의 높은 묘사 성능을 실현하였습니다. 

사이즈도 작은 편이기 때문에 부담 없이 마운트 해서 D7500과 들고나갈 수 있습니다. 





니콘 D7500에 AF-S DX 35mm f/1.8G 렌즈를 마운트 한 모습





D7500과 상당히 잘 어울리는 렌즈라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개방 F 값 1.8의 밝기로, 광량이 부족한 실내에서 핸드 헬드 촬영과 아름다운 배경 흐림을 살린 촬영이 가능하며, 

초점거리 35mm으로 피사체를 자연스럽게 포착하는 스냅사진 혹은 풍경 사진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Picture Control



D7500과 AF-S DX NIKKOR 35mm f/1.8G로 촬영한 사진들 

소개에 앞서 잠시 Picture Control에 대한 소개를 잠시 드리려고 해요.





니콘 D7500에는 Picture Control 기능이 탑재되어있습니다.


표현 의도에 따라 Picture Control을 선택하여, 촬영할 수 있으며, 기존의 7개 

이외에 더욱 촬영 장면의 특성을 살릴 수 있는 [자동]이 D7500에 새롭게 채용되었습니다.





표준 이외에 모노크롬을 자주 사용하곤 하는데요.

느낌 있는 흑백사진을 손쉽게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각 Picture Control의 조정값을 세세하게 조정할 수 있습니다.

선명도, 명료도, 콘트라스트, 밝기, 채도, 색조 등의 값을 조정하여 후보정 없이도 의도하는 사진을 만들 수 있습니다.



D7500 + AF-S DX NIKKOR 35mm f/1.8G




▲ 1/100" – ISO 320 - F/2.5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AF-S DX 35mm f/1.8G 렌즈의 경우 풀 프레임 환산 52.5mm로 굉장히 눈에 익숙한 사진들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적당히 주제를 부각시키고, 적당히 산만하지 않은 사진 속에 원하는 장면들만을 넣어서 촬영이 가능하지요.




▲ 1/125" – ISO 320 - F/2.2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일반적인 풍경을 촬영할 때는 조리개를 살짝 조여서 촬영해주시면, 

색수차로부터 자유로우며, 깔끔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습니다.




▲ 1/160" – ISO 320 - F/2.5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 1/60" – ISO 32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개방 F 값이 1.8이기 때문에 실내에서도 고감도를 사용하지 않아도 돼서 좋습니다

약간은 조명이 약했고, 저녁시간이었는데 ISO 3200에 1/60초가 나오네요.





밤 시간이지만, 밝은 조리개 값 덕분에 야간에도 삼각대 없이 핸드 촬영이 가능합니다.

또한 D7500은 고감도 촬영에도 강하기 때문에, D7500과 AF-S DX 35mm f/1.8G 렌즈의 조합은 밤에도 강력합니다.




▲ 1/320" – ISO 160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가로등의 빛 때문에 밝게 측광이 된 상황에서 한 컷 촬영해봅니다.




▲ 1/40" – ISO 160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역시 어두운 상황이지만, F1.8 값을 이용해 1/40" - ISO 1600으로 

무난하게 촬영이 가능합니다.



 

▲ 1/1250" – ISO 16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흔히 이야기하는 느낌 있는 사진인 '아웃포커싱'이 잘 된 사진에서도 

D7500과 AF-S DX 35mm f/1.8G 렌즈의 조합은 상당히 괜찮네요




용마 랜드의 놀이기구




▲ 1/1250" – ISO 10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계단길을 바라보면서 한 장 담아봅니다. 

F1.8의 값으로 계단의 노란색 부분에 초점을 맞춰 상대적으로 

선명하면서도 뒷배경이 날아간 사진을 촬영해 보았습니다.




TA GA DISCO




▲ 1/1600" – ISO 100 - F/2.5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색감이 좋은 사진을 촬영하기 위해서는 햇볕이 잘 들어오는 방향을 노려보는 것도 좋습니다. 

광량이 조금 강한 상황에서는 색수차의 발생을 막기 위해서 조리개를 F2.5 정도로 살짝 조여서 촬영해주시면 됩니다.




▲ 1/160" – ISO 125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늦은 저녁 공중전화 부스의 모습입니다. 

평범한 공중전화 부스이지만 F1.8 값을 통해서 조금은 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 1/40" – ISO 125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AF-S DX 35mm f/1.8G 렌즈의 경우 보케 또한 괜찮은 편인데요.

꽃의 뒷배경으로 보케가 원형에 가깝게 나오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거리의 엑소




▲ 1/640" – ISO 10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맥문동 꽃의 모습을 약간 뒤쪽에 있는 꽃에 초점을 맞춰서 

앞에 있는 꽃들의 뭉개지게 만든 사진입니다. 




코엑스의 풍경




지하철역 사람들




▲1/1600" – ISO 10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주로 꽃 등을 촬영할 때도 중시하는 것이 아웃포커싱인데요.

D7500과 AF-S DX 35mm f/1.8G의 조합에서도 충분한 아웃포커싱이 나오네요.





거리의 풍경




그리고 무궁화 꽃입니다.





날씨가 상당히 좋았던 날 에어파크에서 한 컷 담아봅니다

주변의 불필요한 풍경들이 모두 사라져 버리는 마법 같은 화각인 35mm네요




▲ 1/6400" – ISO 10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원하는 곳에 초점을 맞추고, 뒷배경을 날려서 표현할 수 있는 느낌 있는 사진들은 상당히 많습니다.

AF-S DX 35mm f/1.8G 렌즈를 들고 많이 촬영하다 보면, 원하는 사진들을 건져내실 수 있을 것 같네요.





팔각정에 초점을 맞춰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앞에 보이는 나무 난간 부분에 초점을 맞춰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 1/250" – ISO 10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벌어진 나무의 틈에서 자라나는 새싹의 모습

별거 아니라 생각하고 넘어갈 수 있는 공간이지만, AF-S DX 35mm f/1.8G 렌즈 속 감성이 피어나네요.





밤에도 역시나 깔끔한 사진을 표현해내는 D7500과 AF-S DX 35mm f/1.8G




▲ 1/15" – ISO 200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상당히 어두운 상황에서 셔터스피드가 1/15"밖에 나오지 않았음에도

어두운 곳에 있는 고양이의 모습을 담아낼 수 있었습니다. 




▲ 1/100" – ISO 125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때로는 거리에 있는 그 어떤 것을 촬영해도 단렌즈와 함께라면, 조금 다른 사진이 탄생합니다.




거리의 자전거




길가는 사람들




▲ 1/10" – ISO 125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굉장히 어두운 시간대에 촬영한 사진입니다. 

1/10"와 F1.8값을 이용해 ISO를 1250까지밖에 올리지 않아도 충분하네요




▲ 1/30" – ISO 1250 - F/1.8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공원의 호수와 반영





저조도 촬영




▲ 1/8" – ISO 1600 - F/2.0 – 35mm – D7500 – AF-S DX 35mm f/1.8G



마무리



여기까지 니콘 DLSR D7500과 단렌즈인 AF-S DX 35mm f/1.8G렌즈를 통해서 담아본 사진들을 소개 드렸습니다. 

니콘의 렌즈군은 상당히 다양하기 때문에, 원하시는 단렌즈를 구매하여 촬영해보시는 것도 

느낌 있는 사진을 촬영하는 방법이 될 것 같습니다. 

AF-S DX 35mm f/1.8G 렌즈가 느낌 있는 사진을 만들어낼 수 있었던 이유는 f/1.8이라는 밝은 조리개 값과 

풀 프레임 환산 52.5mm라는 절묘한 화각 덕분인 것 같습니다. 그럼 이것으로 리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 해당 포스트는 ‘자유분방’ 님이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콘텐츠 바로가기 클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Nikon Blog 2017.11.09 11:00

 

봄 제주도 여행 예쁜 곳만 골라갈까? w.니콘 D500

 

 

 

 

아직 춥긴해도 봄 제주도 여행 계획하시는 분들 많으시리라 생각됩니다.
저도 떠나고나니 괜히 벌써 그리워서 그런가 혼자 계획하고 설레고 그렇거든요.

하도 새로운곳들이 많이생겨서 어디가야하나 늘 고민이지만 봄이니까 예쁜곳만 골라가보는것도 좋을 것 같아요.

이왕이면 사진찍기좋은 곳으로요, 저는 역시나 니콘 D500을 들고 갈 예정이에요.
35mm단렌즈와 함께요~~예쁜사진 감성감성한 사진찍기엔 딱이거든요,
 

 

 

 

떠나기 전에,이번 이야기는 제가 그동안 담은 사진들로 봄 제주도 여행 미리 떠나볼까 해요~
그것도 제 기준으로 예쁜곳만 골라서 가는 걸로요~~ 그간에 못 다 올린 니콘 D500의 사진들을
맛보기로 보여드릴 기회이기도 하고, 여행계획 세우는 분들에게도 도움이 될 것 같기도 하고요^^

 

 

 

 

겨울이지만 겨울같지 않던 그날,
유난히 햇살이 좋았던 해안도로에서 잼있어보였던 포토존을 만나 차를 세웠답니다.

죠기 저 플루메리아 안에 얼굴을 쏙 짚어넣어 사진을 찍으면 꽃순이가 되거든요 ㅋㅋㅋ
제주바다를 뒤로삼아 인증샷~~!!

 

 

 

 

그리고 바로 그 바다를 바라보며 먹는 하와이삘의 푸드
아보카도가 어마무시하게 들어간 샐러드랑 제주에서 먹는 로꼬모꼬

양도 푸짐하고 맛도 좋았던 점심이었는데 보는 것처럼 사진으로 표현이 잘되어서 뿌듯하네요.
역시 단렌즈의 힘이랄까요, 음식사진을 잘 담아준다는 큰 장점+_+

 

 

 

 

맛있는 점심도 먹었으니 커피는 기본이잖아요,
몇년 전 홍대에서 맛본 플랫화이트가 이제는 여기저기서 유행처럼 번지고 있어요.
원래는 영국에서 건너온 커피라던데 맞는가봉가,

 

무튼, 새로생겨 요즘 핫한 브루마블카페에서 한잔.

 
 

 

 

 

그리고 여기를 빼 놓을 수 없는데 초콜릿덕후라면 관심가질만한 곳이죠
'하와유제주'

 

 

작은 규모의 카페이자 선물가게인데
아주 감성가득한 공간이면서 정성이 가득한 수제먹거리가 있는 곳이거든요

 

 

 

 

손수 말린 과일들을
듬뿍 토핑해 만든 수제초콜릿인데 보기만해도 예쁨주의.
선물 아니고 순수하게 우리가 먹으려고 산건데 망설임 없이 그 자리에서
바로 부숴서 먹었다는 것도 안비밀이에요.

너무 예뻐서 사진 찍는 재미도 쏠쏠했구요, 사진도 넘 예쁘게 나와서 SNS에 올리는 것도 깨알재미.
니콘 D500이 또 스냅브릿지 기능이 되다보니 바로바로 SNS도 올릴 수 있고 넘 좋아요.

 

 

 

 

 

 

놓치고 싶지 않은,
 찰나의 순간도,
없던 감성도 ,
카메라만 들면,
200% 생기는,
 마법 같은 순간들

 

 

 

 

바쁘다는 핑계로 그동안 못갔던 삼식이네 밥깡패도 드디어 다녀왔어요,
서로 가게안할때는 늘 먹으러 다닐줄만 알았지 누가 이렇게 서로 바빠지게 될줄 알았냐며..
어쨌거나 핫플이된 이유가 충분했던 삼식이네 밥깡패 사진도 필수, 한끼 아니고 두끼도 필수!

 

더 많은 사진은 따로 이야기보따리 풀어볼께요~

  

 

 

 

분위기좋고 예쁜곳만 골라갈곳도 참 많은 봄 제주도 여행
니콘 D500으로 담기에도 넘나 많아서 욕심이 자꾸자꾸 생겨요.

아니 이런 장면이 눈앞에 자꾸 펼쳐지는데 어찌 욕심이 안 생기겠냐구요 ㅎㅎㅎ
 


 

 

 

게다가 밤에도 밤에만 찍을 수 있는 감성어린 장면들이
있기에 쉴틈이 없단말이에요 엉엉엉...

 

진짜 예전같았으면 밤에 데세랄로 사진찍는건 무거워서 중도포기하거나 잘 안나와서 포기하거나 였는데
이건 뭐 가벼우니 피로하지도 않고, 감도가 좋으니 노이즈도 거의 없고 짱이야 짱.

 
 

 

 

 

함께 다니는 분들이 늘 제 사진보고는

 

 

니콘을 탐내곤 하시는데 전 그럴때마다 늘 당당히 말하곤합니다. 딴건 몰라도 니콘 D500은 강추라고요
발로찍어도 잘나온다고요 크크크큭
글고 여자들도 부담없이 들고다닐 수 있어 좋다구요~

 

그래서 저도 이번 봄 제주도 여행 갈때 또 들고 가려구요.가서 유채꽃이랑 새로운 핫플 많이 담아올께요.헤헤

 

 

 

 

 

 

 

* 해당 포스트는 ‘둥이’ 님이 제품을 제공받아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Nikon Blog 2017.04.12 11:04
| 1 |